메뉴 건너뛰기

거기까지. - 신사의 품격

Gentleman's Dignity_002.jpg


임메아리 : 언니 대체 건물이 몇 개에요?


박민숙 : 알바하고 싶댔지?

여기서 쭉 가면 니가 앞으로 알바할 카페가 나와, 알지?


임메아리 : 물론 알죠.


박민숙 : 거기까지.


임메아리 : 건물이 아니라 스트리트를 갖고 있는거에요?


> 드라마 '신사의 품격' 중


** 민숙이언니 사랑해요♡

유별나고 발랄한 일상의 다른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