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건너뛰기

안녕

무슨 생각이었는지, 아주 오랜만에 강남어린이 홈페이지 같다가

가장 최신글에 달린 URL  아무 기대없이 눌러보았는데, 열리네.

 

아직 살아있구나..

 

놀랍고 반갑다.

 

잘 지내지?

 

:)

 

*답글을 달아도 내가 언제 볼 수 있을지 모르고, 장담할 수도 없으니, 그냥 중년이 된 아저씨가 멜랑꼴리해져서 살짝 지나갔다고만

생각해줘. 난 잘지내. ㅋㅋㅋ

자유게시판의 다른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