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건너뛰기

오랜만에 안부

아직도 꿋꿋이 버티고 있어줘서 고맙다. ㅎㅎ

세상 오랜만에 남의 홈페이지에 글이란걸 써보는구나.

역시 SNS보다는 홈페이지가 좋아.

올드하다는 얘기겠지만...

내 주변에 게시판에 글 쓸 수 있는곳은 이외수 선생님 홈페이지랑 지희 홈페이지만 남았구나.

세월 참 빠르게 갔다.

구경하는 재미좀 느끼게 업데이트도 좀 간간히 하고 그러셔~

자유게시판의 다른 글